삼성전자는 세계 최대 광고제 '칸느 국제광고제'에서 '옴니아'의 온라인 바이럴 동영상 '언박싱(Unboxing)'이 Cyber(인터넷) 부문 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영상은 신세대 소비자들이 구입한 전자제품을 개봉하고 이용하는 모습을 인터넷에 올리는 것이 유행처럼 번진 데에 착안해 만들어졌다. 한 남성이 소포로 배달된 옴니아 박스를 열자 뜻밖에 난쟁이들로 구성된 밴드가 튀어나와 삼성 스마트폰 옴니아를 소개하고 구입을 축하한다는 내용이다.

이 영상은 지난해 8월 인터넷에 처음 공개된 후 재미있고 참신한 아이디어라는 평가를 받으며 지금까지 300만 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올해로 56회를 맞는 '칸느 국제광고제'에는 86개국에서 22,652편의 작품이 출품됐고, Film(TV광고), Press(인쇄), Outdoor(옥외광고), Cyber(인터넷) 등 총 11개 부분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5월, 800만 화소 카메라폰 '픽손'의 온라인 마케팅으로 세계 4대 광고제로 손꼽히는 '원쇼 광고제'에서 금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세계적인 사진작가 닉 터핀이 전 세계를 여행하며 '픽손'으로 사진을 찍고, 이를 '닉 터핀의 사진 모험'이라는 내용으로 인터넷에 올리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온라인 마케팅은 신세대 소비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매우 효과적인 마케팅 수단"이라며, "삼성 휴대폰의 주요 고객인 신세대 층을 겨냥한 신선하고 참신한 온라인 마케팅을 더욱 활발히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
삼성홈페이지)

Posted by minkyupa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 송승헌, 강지환, 박용하, 지성, 빅뱅. 이름만 들어도 쟁쟁한 스타들이 총출동한 CM송 뮤직비디오가 나왔다. 그 동안 배용준, 비, 박용하, 송승헌 등 한류 스타들을 모델로 내세웠던 롯데면세점이 이번에는 10명의 빅스타들을 한 자리에 모여 CM송을 부르고 이를 뮤직비디오로 제작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핏 봐도 쉽게 모델료를 계산하기 어려운 요즘 가장 잘 나가는 스타들이다. 이런 스타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한 회사의 CM송을 부르고 뮤직비디오를 촬영했다는 것 만으로도 뉴스거리감이다. 아쉽게도 광고주의 성격상 TV 광고는 일본에서만   온에어 예정이고, 국내에서는 극장과 인터넷으로만 만나볼 수 있다고 한다.

롯데면세점 홈페이지에 가면 뮤직비디오와 이번에 제작한 CM송 "SO I'M LOVING YOU SONG" MP3 파일을 다운받을 수 있고 벨소리도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또한 모델별 뮤직비디오 촬영 메이킹 필름과 CM송도 들을 수 있다.

홈페이지 바로가기


Posted by minkyup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삼성 LED TV의 온라인 홍보 동영상이 영국 온라인 영상차트 'VIRAL VIDEO CHART(www.viralvideochart.com)'에서 총 470만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월간 히트 동영상 1위를 기록했다.

댓글은 5천 개가 넘게 달렸고, 전 세계 2천여 개 블로그에 포스팅 됐다. 유튜브(YouTube)에서도 460만건 이상의 조회를 기록하며 최다 조회 영상 2위에 올랐다. (월간 기준)

'Extreme Sheep LED Art'라는 이 영상은 수백 마리의 양이 등에 달린 LED 조명으로 다양한 모습을 연출한다는 내용이다.

'바-스터드(Baa-Studs ; 양의 남자들이란 뜻)'라는 팀이 제작한 것으로, 영상에서는 촬영감독을 포함한 세 명의 스태프와 이십 여 마리의 양치기 개들이 미리 짜여진 계획에 따라 양 떼의 대열을 움직인다. LED 조명은 양떼의 움직임에 따라 모나리자의 얼굴, 폭죽이 터지는 모습 등 다양하게 표현된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놀랍다", "어떤 올림픽 개막식보다 더 감동적이다", "내 생애 유튜브에서 본 영상 중 최고다" 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광고용 영상이라고는 생각지도 못했다. 굉장히 현명한 전략"이라는 반응도 있었다.

영상에 대한 호기심은 삼성 LED TV에 대한 관심으로 자연스럽게 이어졌다. 이 홍보 동영상이 인터넷에 배포된 3월 17일 이후, 삼성 LED TV 마이크로사이트(www.samsung.com/led) 방문자 횟수가 평소보다 최대 8배까지 늘어났다.

(출처 :
삼성홈페이지)



(출처 : 유튜브 'Extreme Sheep LED Art'
https://www.youtube.com/watch?v=D2FX9rviEhw)

Posted by minkyupa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일기획이 기획ㆍ제작한 홍보제작물이 '2008 ARC 어워드' 에서 2개의 금상과 1개의 동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22회를 맞는 '2008 ARC Awards(Annual Report Competition Awards)' 는 세계 유일의 기업 연차 보고서 어워드로, 'Annual Report의 아카데미'라고 불릴 만큼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국제적인 대회이다.

삼성 연차보고서인 <삼성 프로파일 2007>과 중공업의 <삼성중공업 애뉴얼 리포트 2007>은 이 ARC 어워드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1. 금상 : Samsung Profile 2007]

Off-Calendar Accounting:Conglomerate 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한 <Samsung Profile 2007>은 삼성의 대표적인 홍보 제작물로 기존 애뉴얼 리포트의 개념을 확장해 홍보 콘텐츠를 보다 강화했다. <Samsung Profile 2007>은 '창조경영'의 주요 내용인 Talent, R&D, New Market & Business, Sustainability 와 관련된 콘텐츠를 핵심 키워드(Imagination, Intuition, Innovation, Inspiration)와 연계해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2. 금상 : 삼성중공업 AR 2007]

<삼성중공업 AR 2007>은 Overall Annual Report : Marine Ship Building and Repairs 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 제작물은 중공업 최초의 애뉴얼 리포트로 수상의 의미가 더욱 크다.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서 삼성중공업의 경쟁력을 선박 제품 이미지와 숫자, 텍스트 등을 통해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특히 심사위원들은 시시각각 역동적으로 변화하는 현장의 느낌을 스케일 감이 있는 이미지로 잘 표현했다고 평했다.



[#3. 동상 : 삼성증권 AR 2006]
삼성증권 애뉴얼 리포트는 Off-Calendar Accounting : Financial Services-Brokerage & Commodity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했다. 삼성증권 애뉴얼 리포트는 고객과 주주들에게 전하는 편지 형식의 별지를 삽입함으로써 제작물의 성격을 명확히 전달했다. 또 각 사업부를 대표하는 임직원들의 감사장을 통해 경쟁력을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ARC Awards는 전 세계 IR 전문가, 카피라이터, 디자이너, 포토그래퍼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각 분야별 수상작을 선정하며, 금상 수상작 중 시상식 당일 각 부문별 Best of Category winner(대상)를 발표한다. 각 부문의 Best of Category winner를 대상으로 올해의 Best of Show가 선정된다. 시상식은 오는 9월 18일 뉴욕에서 있을 예정이다.

ARC Awards을 주관하는 MerComm사는 세계에서 유일한 독립 어워드 시상 기관으로, 기업 커뮤니케이션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광고나 기업 협찬을 일절 받지 않기 때문에 세계적으로 공정성과 객관성을 공인받고 있다.


(출처 : 삼성홈페이지)
Posted by minkyupa

댓글을 달아 주세요